로고

산림청, 정월대보름 산불대응 태세 강화

민속놀이 행사장별 책임담당공무원 지정, 산불감시 인력 집중 배치

주미숙기자 | 기사입력 2024/02/21 [15:10]

산림청, 정월대보름 산불대응 태세 강화

민속놀이 행사장별 책임담당공무원 지정, 산불감시 인력 집중 배치

주미숙기자 | 입력 : 2024/02/21 [15:10]

▲ 산림청


[전국산업환경일보=주미숙기자] 산림청은 정월대보름(2.24) 기간동안 달집태우기 등 민속놀이로 인한 산불재난 상황에 대비해 중앙산림재난상황실 비상근무를 강화 한다고 밝혔다.

최근 10년간 정월대보름 기간에 연평균 7건의 산불이 발생하여 산림 43ha가 소실됐으며, 특히 ’22년도에는 5건, 총 417ha의 산림이 소실된 것으로 나타났다.

올해 정월대보름은 주말과 겹쳐 쥐불놀이, 달집태우기 등 전국에 약 850여 개의 행사가 예정되어 있어 산불로 이어질 위험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.

산림청은 정월대보름 기간동안 민속놀이 행사장별 담당공무원을 지정하여 산불 발생에 대비하고, 산림근처에서 불을 피우는 일이 없도록 산불발생 감시를 철저히 할 계획이다.

이종수 산림청 산림재난통제관은 “작은 불씨가 대형화재로 이어지지 않도록 국민여러분의 주의를 당부드린다” 라며 “모두가 안전하고 즐거운 정월대보름이 될 수 있도록 예방활동을 강화하겠다” 라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포토뉴스
메인사진
서울시, 18일 17시 기준 미세먼지[PM-10] 주의보 해제
1/4